본문 바로가기

즐거울꺼리(게임,유머)126

(유머) 술문화에 대한 긴급조치 대통령령 * 이미지출처: http://mastmanban.tistory.com/498 제정 : 2014. 01.05 법률 제1844호 공포 : 2014. 05.25 시행 : 2014. 08.01 시행처 : 주법관리연구원 제1조(첫잔 음용) ① 첫잔을 받을 시에는 지위고하, 남녀노소의 구분 없이 두 손으로 공손히 받도록 한다. ② 첫잔을 받은 후 45도로 손목을 꺾은 후 한 번에 털어 넣도록 한다(이하 ‘원샷’) ③‘카∼’ 하는 용트림과 함께 상대에게 행복한 미소를 지은 후 술잔을 탁자에 놓고 상대의 원샷 여부를 판단하도록 한다. 상대가 원샷을 시행했을 때 ‘역배’를 실시하여 상대에게 호감을 표시한다. ④ 첫잔을 원샷하지 않을 때는 인권보호법에 의거, 상대를 무시한 것으로 단정하고, 냉면그릇에 술을 부어 강제로 음.. 2014. 9. 3.
대한민국 드림 내각을 구성한다(?) 대한민국 드림 내각을 구성한다(?) 국무총리 : 황희 정승(가장 이상적인 영의정으로 청렴결백의 대명사) 1. 기획재정부- 장관 김육(백성들을 위해 대동법의 완전 실시를 주창), 차관 조만식(물산장려운동)2. 교육부- 장관 도산 안창호(독립운동가지만 대성학교를 세운 분)- 차관 소파 방정환(어린이 사랑은 둘째가라면 서러운 분)3. 통일부- 장관 김구(남북통일 노력), 차관 문익환(통일에 대한 열정이 많죠) 4. 외교부- 장관 서희(거란과 외교적 담판으로 강동 6주 획득)5. 법무부- 장관 최승로(시무 28조 고려 왕조의 기틀)6. 국방부- 장관 이순신(임진왜란에서 보여준 살신성인 정신)- 차관 을지문덕(고구려의 대표적 장군)7. 안전행정부- 장관 박문수(암행어사로 전국의 상황 파악이 가능한 분)- 차관 허.. 2014. 6. 3.
(유머) 무식한 조폭 두목 눈물이 나도록 웃었습니다! 좀 쉬었다 가실케요 웃으면서 출근합시다 ☆☆☆무식한 조폭 두목☆☆☆ 두목 : 아그들아~~ 이번에 홍콩에서 사업상 중요한 손님이 오시기로 했는디..영어 쪼까 되는 아그들 없냐? 고등어 : 아따~~성님 !!!제가 고등학교까지 나와서 별명이 고등어 아니요.우리 식구중 제가 제일 인테리어(인텔리)요... 두 목 : 그냐? 그람 누룽지를 영어로 뭐라고 헌다냐 ? 고등어 : 처음부터 그렇게 쉬운 영어를 내면 좀 섭하지라...Bobby Brown (밥이 브라운) 아니요? 밥이 눌어서 갈색이 됭께.. 푸하하하~~ 일 동 : 우와~~ 두 목 :그라믄 P.R이라는 것은 뭐시다냐? 고등어 : P.R. 피할 것은 피하고 알릴 것은 알리자 이런 뜻이지라.. 두 목 : 워메.. 이런 유식한 넘이 내 부.. 2014. 3. 26.
(유머) 사람들이 흔히 하는 착각 연인: 결혼을 하면 깨가 쏟아질 것이라 생각한다. 부모: 어린 자식들이 나이가 들어 다 크고 나면 효도할 것이라 생각한다. 여자: 남자가 자신과 같은 방향으로 걸으면 관심이 있어 따라오는 줄 안다. 남자: 예쁘지 않은 여자는 꼬시기 쉬울 것이라 생각한다. 말년병장: 사회에 나가면 뭐든 다 할 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부인: 남편이 적당히 일해도 회사에서 안 짤리는 줄 안다. 남편: 자신은 부인한테 다 해주고 있다고 생각한다. 초등학생: 크면 돈 많이 벌 줄 안다. 중학생: 내가 세상의 중심인 줄 안다. 고등학생: 초중고생과 싸우면 다 이길 거라 생각한다. 대학생: 자신을 성인이라 생각한다. 자신이 철이 든 줄 안다. 직장인: 자신이 성숙하고 모르는 것이 없다고 생각한다. 어른: 완전히 철이 들었다고 생.. 2014. 3. 18.
(유머) 소주실록(燒酎實錄) 소주 나라 보해 임금 13년째인 숙취년. 소주 나라 백성들이 소주와 오십세주를 마시며 태평성대를 누리던 어느 날.양주 나라 위스키 군단이 각종 알코올 전함을 이끌고 소주 나라의 해안을 침략했다.위스키 군단의 뒤끝 없음에 방심하고 있던 소주 군단은 연전연패하니, 소주 나라의 운명이 풍전등화라. 무학 장군과 보배 장군, 전통 무술의 달인 안동 장군 등이 출사표를 던지고 자신 있게 전장으로 나아갔다.그러나 양주 나라의 높은 알코올 도수를 앞세운 파상공격에 힘 한번 써보지 못하고 나가떨어졌다.허나 소주 나라를 구할 뛰어난 장수가 있었으니, 그가 바로 진로 장군이었다. 전라 좌수사로 있던 진로 장군은 경상 우수사 막걸리 장군으로부터 원샷성 함락 소식을 접하고 부하들에게 비장하게 말했다.“위스키 병사의 숫자가 엄청.. 2014. 3. 17.
탈무드 인맥관리 17계명 ◆탈무드 인맥관리 17계명◆ 1. 지금 힘이 없는 사람이라고 우습게 보지 마라. 힘 없고 어려운 사람은 백번 도와줘라. 그러나 평판이 좋지 않은 사람은 경계하라. 2. 평소에 잘해라. 평소에 쌓아둔 공덕은 위기때 빛을 발한다. 3. 내 밥값은 내가 내고 남의 밥값도 내가 내라. 남이 내주는 것을 당연하게 생각하지 마라. 4. 고마우면 고맙다고, 미안하면 미안하다고 큰소리로 말하라. 마음으로 고맙다고 생각하는 것은 인사가 아니다. 남이 내 마음속까지 읽을 만큼 한가하지 않다. 5. 남을 도와줄때는 화끈하게 도와줘라. 도와주는지 안 도와주는지 흐지부지하거나 조건을 달지 마라. 괜히 품만 팔고 욕만 먹는다. 6. 남의 험담을 하지 마라. 그럴 시간 있으면 팔굽혀펴기나 해라. 7. 직장 바깥사람들도 골라서 많이.. 2014. 3. 14.
백수와 만화방 아가씨(11탄,마지막회) 백수와 만화가게방 아가씨 (11탄) 마지막회 ♀ 만화방 아가씨 ♀ 아침에 까치가 만화방 창틀 위에서 울었다. 누구 반가운 이라도오려나..? 그녀석 생각이 난다. 금방이라도 만화방 문이 열리면서 그가 들어설 것만 같다. 하지만 그가 오려면 아직 보름 이상 남았다. 갑자기 만화방 문이 열렸다.. 그였으면...하지만 언젠가 본 적이 있는 딴 녀석... 이제는 저게 한때는 노란색이었다는것만 짐작이 가는, 잔뜩 때묻은 츄리닝녀석과 함께 딸딸이를 질질 끌며 들어왔다. 아까 그 까치 어딨어? 잡아 주길껴... ♂ 백수 ♂ 아침에 잔뜩 긴장하고 정식발령자 명단 붙은거를 보았다. 잘못 보였다면 짤릴수도 있다. 23번 배준용 안양**지사 관리부.. 앗싸! 안짤렸다. 거기다 안양이면 집에서 통근도 된다. 아부지 어머니..... 2014. 3. 12.
백수와 만회방 아가씨(10탄) 백수와 만화가게방 아가씨 (10탄) ♂ 백수 ♂ 잠자리에 들었다. 과연 오늘 잠이 올까..?지윤씨를 만화방에 데려다 주었을 때.. "힘내세요 준용씨"라고 내게 말해 줬다. 가슴이 찡했다. 오늘 영화에 나온 여주인공보다 훨 이쁘다. 우리 지윤씨가... 잘 자요 지윤씨 낼봐요~~ ♀ 만화방아가씨 ♀ 그녀석이 나보다 한 살 많다. 완전한 백순줄 알았는데 .. 보이는 것처럼 시간만 죽이는 녀석은 아닌가보다. 고민이 많았다. 흠.. 지금 그녀석을 생각하며 일기를 적구 있다. 그리고 내일이면 다시 그가 만화방으로 달려오겠지..... ♀ 만화방 아가씨 ♀ 그 녀석하고 많이 가까워 졌다. 하루하루 그 녀석이 나타나기만을 고대하며 하루 일과를 시작한다. 아직 약간은 어색하지만 이제 제법 그가 나한테 말을 건다. 쥐포도 .. 2014. 3. 12.
백수와 만화방 아가씨(9탄) 백수와 만화가게방 아가씨 (9탄) ♂ 백수 ♂ 아..맞다. 그녀와 영화보기로 했지. 그것도 잊어버릴정도로 깊이 잠들었나부다. 지금이 몇시여..? 시계를 봤다. 맙소사 내가 세시간이나 잤단 말여.? 그녀를 보니 어이 없다는 표정이다. 날 많이 찾아 헤맨거 같다.좀 찾기 쉬운데 앉아 있을걸.. 이걸 어쩌나..? 빨리 사과를 해야겠다. ♀ 만화방 아가씨 ♀ 이제는 시계까지 쳐다본다. 니가 도대체 얼마나 늦은건지 알어?그렇게 묻고 있는거 같다. 저런 녀석한테 잘보일려고 내가 미장원까지 가서 그 고생을 한걸까..? 짜증이 날려고 한다. 늦어서 미안하다는 말이 목젖까지 나오다 말았다. 근데.. 그녀석이 대뜸 조금은 더듬거리면서 여기 졸구 있는 나 찾느라고 많이 헤매지 않았냐며 미안해 한다. 그리고 그냥 가버리지 않.. 2014. 3. 12.
백수와 만화방 아가씨(8탄) 백수와 만화가게방 아가씨 (8탄) ♀ 만화방 아가씨 ♀ "준용씨 이티켓 나줘요. 제가 가지고 있다가 주말에 시간을 낼 수 있다 싶으면 전화를 할께요. 여기 그때 적어준 전화번호 맞죠? 그리구 가게되면 딸랑 영화만 보는건 아니겠죠? 참고로 전 스테이크를 참 좋아해요.." ♂ 백수 ♂ 야 이거 거절한거 아니지? "아 예.. 스테키..그 뭐시라고요.. 울아부지 지갑을 삥쳐서라도 그거 사드릴께요..하하. 그럼 안녕히 꼭 전화주세요." 기쁜나머지 정신없이 나오다 달려오던 꼬마 자전거와 부딪쳐 걸려 넘어졌다. 지나가던 어떤 여자가 걱정스러운지 깔깔 웃는다. 괜찮다고 꼬마 머리를 쓰다듬어 주었다. 아프다. 그래도 이게 대수냐..? 하하 ♀ 만화방 아가씨 ♀ 이제 이 영화 대사까지 다외우게 생겼네.. 이번 주말은 문닫.. 2014. 3. 12.
백수와 만화방 아가씨(7탄) 백수와 만화가게방 아가씨 (7탄) ♂ 백수 ♂ 백수는 뭘 들고 함부로 뛰어서는 안된다는 걸 새삼 느꼈다. 만화방 들오기도 전에 탈진해 죽는줄 알았다. 만화방 안에 손님이 아무도 없다. 화장을 한 그녀가 어딘가에 전화를 하고 있다. 그 새 딴놈하고 선본게 아닌가 싶다. 찌리릭 쳐다봤다. ♀ 만화방 아가씨 ♀ 숨을 헐떡거리며 못마땅한 듯 날 쳐다본다. 아무래도 내가 장난전화한걸 이녀석이 눈치챈거 같다. 그런거 같다고 생각하니 난줄 알면서도 그딴 소릴 나한테 했단말이야.? 기분이 나빴다. 그래서 "그래 내가 사오정이다." 라고 말했다. ♂ 백수 ♂ 갑자기 왠 사오정..? 그녀 이름이 오정이었나..? 내가 그녀 이름을 궁금해 하고 있다는 걸 어떻게 알았을까.? 혹시 그녀도 나한테 관심이 있나.? 근데 이름이 너.. 2014. 3. 12.
백수와 만화방 아가씨(6탄) 백수와 만화가게방 아가씨 (6탄) ♂ 백수 ♂ 들어서자 마자 흠칫 놀랐다. 그녀가 있었기 때문이다. 그녀가 빗자루로 만화방 바닥을 쓸구 있었다. 왜 그녀가 여기 있지..? 결혼식이 내일인가..? 그래도 오늘은 엄청 바쁠텐데.. 결혼식이 어제였나? 어제라면 신혼여행을 갔어야지.. 하여간 눈물이 날 정도로 반가웠다. 그토록 그리워한 여인이었기에.. 결혼식이 파토났나? 연기되었나.? 뭔가 분한게 있는지 나를 째려봤다. 내가 뭘 어쨌다고.. 만화방 바닥에 먼지가 많았나보다. 그녀의 눈에 눈물이 맺히는걸 보았다. 눈을 불어주고 싶었지만 들고있는 빗자루가 맞으면 상당히 아플 것 같이 보였다. 그래서 참았다. 그렇게 아무말도 못하고 한참 있다가 용기를 내어 한마디했다. "결혼식 연기됐어요? 아줌마.." ♀ 만화방 아.. 2014. 3. 12.